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저글러스’ 백진희, 자책하는 강혜정 위로 “내가 아는 전업주부 중 최고”


텐아시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KBS2 ‘저글러스’ 방송화면 ‘저글러스’ 백진희가 강혜정에게 위로를 건넸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2 ‘저글러스’에서는 왕정애(강혜정)이 자신을 쫓던 빚쟁이들을 피해 좌윤이(백진희)의 집으로 찾아왔다.
윤이와 나란히 누운 정애는 “여태 남편이 벌어다 주는 돈 쓸줄만 알았다.
이제 와서 그게 너무 미안하고 창피하다”며 “내 힘으로 할 줄 아는게 없다”고 자신을 자책했다.
이를 들은 윤이는 “언니는 언니 나름대로 최선을 다했다”고 위로했다.
이어 “22살에 엄마 되기가 쉬운 줄 아냐. 청춘 다 바쳐서 남편 대조하고 10년 넘게 시부모 병간호하고, 살림은 얼마나 야무지냐”며 정애를 칭찬했...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