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냉장고를 부탁해’ 고든램지, 이연복과 대결 소감…“영국에서 영국음 식으로 붙자”


이투데이

이연복(왼), 오승환, 고든램지(출처=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계적인 셰프 고든램지와 이연복 셰프의 대결일 펼쳐졌다.
11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는 지난주에 이어 3주년 특집으로 미슐랭 스타 고든램지지와 이연복은 야구선수 오승환의 냉장고 재료를 이용해 15분 대결을 펼쳤다.
이날 이연복은 소고기 회과육과 차돌박이 배추찜을, 고든램지는 차돌박이 볶음 요리를 선보였다.
요리를 마친 고든램지는 “정말 짧은 15분이었다.
엄마의 부엌에서 요리하는 거 같았다.
잘 모르겠더라”라고 바빴던 소감을 전했다.
냉장고의 주인 오승환은 “국가 대항전에 9회 말 2아웃 만루 같은 상황이다.
그렇지만 냉정하게 판단하겠다”라며 세기의 대결을 앞에 두고 난감한 모습을 보였지만 요리의 승자로 고든램지를 선택했다.
고른램지는 “한국 최고의 셰프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라고 하면서도 “여러분들 다 영국으로 초대해서 영국...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