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현대모비스, 내년 CES서 자율주행 공개


조선비즈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가 내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소비자 가전 전시회)에 참가해 자율주행, 친환경 등 미래차 기술을 대거 공개한다.
현대모비스는 7일 "내년 CES에서 '모비스와 새로운 이동성 경험(New Mobility Experience with MOBIS)'이라는 주제로 약 445㎡ 규모의 전시장을 마련해 미래차 신기술을 소개한다"고 밝혔다.
현대모비스는 전시장 1층에 설치한 대형 스크린을 통해 자율주행과 지능형 가상비서, V2G(양방향 충전) 등 신기술을 소개하고, 체험존에서 관람객들이 홀로그램과 증강현실 등을 활용해 이러한 기술을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꾸밀 예정이다.
모비스는 또 이번 CES에서 자율주행 자동차용 운전대인 '디스플레이 팝업 스티어링 휠'을 공개한다.
직사각형 모양의 운전대로, 자율주행 모드에서는 콘솔박스(운전석과 조수석 사이 물건을 놓을 수 있는 곳) 쪽으로 이동했다가, 수동주행 모드에서는 운전대로 원위치한다.
룸미러 쪽에 설치돼 영화나 TV 등의 엔터테인먼트 정보와 자동차 주행 정보 등을 볼 수 있는 'HUB 디스플레이'와 구동과 제동, 조향 등의 기능이 한꺼번에 탑재된 친환경차용 전자바...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