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어서와' 빌레, 막걸리 한 잔에 김치 안주 '한국인 다 됐네'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최민지 인턴기자] '어서와' 핀란드 3인방이 막걸리의 매력에 흠뻑 빠졌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every1 예능 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핀란드인 페트리 깔리올라와 그의 친구 3인방(빌레, 사미, 빌푸)의 한국 여행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세 친구는 창덕궁 투어를 마친 뒤 점심 식사를 위해 식당을 찾았다.
각자 음식을 주문하며 막걸리 2병도 함께 시켰다.
대낮부터 마시는 막걸리에 걱정을 하기도 했지만, 세 친구는 한국인 못지않은 막걸리 먹방을 선보였다.
빌레는 막걸리를 한 잔 마시고 김치를 안주로 먹어 패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그는 "바나나 맛도 난다"며 "핀란드에 가져가도 되나. 막걸리와 안주 정말 그리울 것 같다"며 남다른 막걸리 사랑을 드러냈다.
한편, '어서와 한국은...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