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러시아도 美 예루살렘 공표 '성토'…'위험행동 삼가라'


뉴스1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왼쪽)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 AFP=뉴스1

"통제 불가능 행동 멈춰야…이-팔 분쟁 악화할것" "러시아, 안보리 긴급회의서 트럼프 비판할 계획"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혜지 기자 = 러시아가 7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예루살렘 이스라엘 수도 인정을 비판했다.
AFP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외무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모든 관련국이 "위험하고 통제 불가능한 결과를 낼 수 있는 행동을 삼가라"고 촉구했다.
러시아 외무부는 전날 공표된 트럼프 대통령의 결정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면서 이는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분쟁을 더욱 악화할 위험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또 러시아는 8일 미국의 예루살렘 인정 발표와 관련해 열리는 유엔(UN) 안전보장이사회 긴급회의에서도 트럼프 대통령의 결정을 비판할 계획이라고 리아노보스티(RIA)통신이 익명의 러시아 외무차관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스라엘의 수도로 예루살렘을 인정하고 이곳으로 주 이스라엘 대사관을 이전하겠다는 트럼프 대통령의 연설을 환영한 국가는 지금껏 이스라...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