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1박2일’ 정용화, 쿠바 열혈팬 만났다…김준호 인지도 굴욕


헤럴드경제
[헤럴드POP=강보라 기자]뜨거운 한류의 인기가 그려졌다.
14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에는 인지도 굴욕을 당하는 김준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제작진은 이날 한류와 관련한 다큐멘터리라고 속이고 한류팬들을 한 자리에 모았다.
출연진들을 한 사람씩 등장시켜 팬들을 깜짝 놀래켜 줄 게획이었던 것. 기대와 걱정 속에 김준호가 가장 먼저 등장했지만 팬들은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당황한 김준호는 “빨리 같이 온 친구를 불러야 겠다”며 데프콘을 불렀다.
그러나 김준호의 등장 때와는 상반되는 격렬한 환영이 그려져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준호는 당황했고, 데프콘은 환한 미소를 지어보였다.
윤시윤 등장에는 더욱 큰 환호가 그려졌다.
한국 아티스트 중 누구를 좋아하냐는 말에 한 팬은 정용화를 언급했다.
정용화의 팬은 CNBLUE의 최신곡을 현장...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