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안산서 24~27일 경기공연예술페스타 개최


뉴시스

경기공연예술페스타 안내 포스터

【안산=뉴시스】이종일 기자 = 경기 안산문화재단은 24~27일 안산문화예술의전당(이하 전당)에서 제4회 경기공연예술페스타를 연다고 13일 밝혔다.
2015년부터 시작된 경기공연예술페스타는 경기지역 공공극장에서 상주하는 예술단체들이 한 해 동안의 성과를 공유하고, 우수한 작품을 소개하는 축제의 자리다.
이번 행사는 안산문화재단이 유치했다.
첫 공연은 24일 오후 7시30분 전당 달맞이극장에서 열리는 앰비규어스댄스컴퍼니(전당 상주단체)의 '하지 마(Don't Do)'이다.
이 작품은 안무가 김보람씨, 안영준씨의 공동 안무로 화제를 모은 것으로 '하지 말아야 할 것 안에서 자유롭기 위한 인간의 본능'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25일 오후 2시, 7시30분에는 전당 별무리극장에서 예술무대산(의정부예술의전당 상주단체)의 '그의 하루'가 공연된다.
이 작품은 직장인의 하루를 마임, 인형, 오브제, 음악 등으로 표현했다.
26일 오후 7시30분에는 서울발레시어터와 군포프라임필하모닉의 공동협업 작품인 '빨간 구두-영원의 춤'이 전당 해돋이극장 무대에 오른다.
27일 오후 2시, 5시에는 달맞이극장에서 극공작소 마방진의 '토끼전'이 열린다.
관람료는 2만 원씩이다.
이 외에 쇼케이스 공연으로 극단 걸판의 뮤지컬 '앤ANNE', 최진수발레단의 '라 다나이드(...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