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트럼프, 이란 제재면제 조건부 연장…“이번이 마지막 기회”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이란에 대한 제재 면제 조치를 조건부로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성명을 통해 "이번이 마지막 기회"라며 이 같은 방침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과 유럽 동맹국들이 이번 기회를 통해 이란 핵협정의 "끔찍한 결점들"을 수정하고 보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런 합의가 안 된다면, 미국은 다시는 이란 핵협정을 지키려고 제재를 면제하지 않을 것"이라며 "내가 언제라도 그런 합의에 도달하지 않는다고 판단하면, 나는 그 협정을 즉각 철회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란 핵협정은 지난 2015년 7월 이란과 미국·영국·프랑스·독일·중국·러시아 등 주요 6개국 간에 체결된 것으로, 이란이 핵 개발을 중단하고 서방은 이란에 대한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의 포괄적 공동행동계획을 말한다.
미국 행정부는 90일마다 이란이 핵 협정을 준수하는지를 판단해 의회에 보고하게 돼 있다.
이는 의회가 이란에 대한 제재 면제를 연장할지 결정하는 기준이 된다.
이날은 트럼프 대통령이 이란의 핵 협정 준수를 인증할지 말지 결정해야 하는 마감 시한이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10월 13일 이란의 핵협정 준수를 인증하지 않았지만, 의회에 이란 제재 재개...



To Top